상단여백
HOME 이슈 소비자 이슈 핫이슈
국내 창작뮤지컬 ‘팬레터’ 대만 진출

국내 창작뮤지컬 ‘팬레터’가 대만에 진출한다.

‘팬레터’는 오는 8월 17일부터 19일까지 3일간 대만 ‘내셔널 타이중 시어터(National Taichung Theater, 이하 NTT)’ 무대에 오른다.

NTT는 대만 국립 공연예술 센터 산하 1호 국립극장으로 여름 시즌에 우수한 해외 작품(창작 뮤지컬 1편, 라이선스 뮤지컬 1편)을 선정하는 페스티벌이다. 대만 현지에서 대한민국 창작 뮤지컬로는 이례적인 러브콜을 받은 ‘팬레터’의 대만 공연 부제는 ‘팬레터 : 빛에서 온 편지’다.

NTT 여름 시즌 페스티벌을 준비하는 프로그래머들은 작년 일본판 ‘데스노트’에 이어 한국 창작 뮤지컬을 초청하기 위해 한국을 직접 방문해 다수의 뮤지컬을 관람했다. 그 중 중국어 자막이 서비스 된 ‘팬레터’를 관람 한 후 오리지널 초청 공연을 적극적으로 추진했다.

NTT 관계자는 “‘팬레터’가 한국 순수 창작 뮤지컬로는 대만에서 올리는 첫 케이스”라며 “대만 관객들이 한국 창작 뮤지컬을 즐겁게 관람하길 바란다”고 전했다.

‘팬레터’는 한국콘텐츠진흥원 주관인 창작 뮤지컬 공모 프로그램 ‘글로컬 뮤지컬 라이브’의 최종 선정작이다. 2016 관객들이 뽑은 올해의 뮤지컬 1위, 2017 창작 뮤지컬 최고 재연 기대작 1위, 한국문화예술위원회 창작 뮤지컬 ‘올해의 레퍼토리’로 선정됐다.

1930년대 경성에서 팬레터를 계기로 문인들 세계에 들어가게 된 한 작가 지망생의 성장을 그린 이야기로 당대 최고의 문인인 ‘김유정’과 ‘이상’ 등 문인들의 일화를 모티브로 하여 당시 문인들의 예술과 사랑을 그렸다.

 

한국소비자신문  news@koreasobija.com

<저작권자 © 한국소비자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많이 본 뉴스
여백
Back to Top